SBO 여자연예인야구 2021 New ‘트렌드’

한스타미디어 기자 / 기사승인 : 2021-02-05 17:54:25
  • -
  • +
  • 인쇄

3월 초 창단을 준비 중인 사단법인 한국연예인야구협회(이하 SBO, 총재 정천식) 여자연예인야구단이 훈련 중인 서울 성수동 플레이어팩토리이경환 대표가 방송 프로그램 마녀들이 인기를 끌면서 야구에 대한 여성들의 관심이 높아져 흥미롭다고 밝혔다.

 

▲ 성수동 플레이어팩토리에서 진행된 SBO 여자연예인야구단 2번째 훈련을 마치고...사진 왼쪽부터 시계 방향으로 이경필 코치, 류정원, 김민지, 김로사, 장유리, 리미혜, 우현정, 한기옥(사진 제공 SBO)
 

MBCOTT 채널인 웨이브(wavve)를 통해 지난 해 12월부터 방송을 시작한 마녀들을 계기로 여자 야구가 새로운 트렌드로 떠오르고 있는 가운데 SBO 여자연예인팀은 22번째 훈련을 진행했다. 수석코치 성대현(가수), 코치 이경필(전 프로야구 두산 투수)과 선수로는 김로사(미스월드유니버시티 출신의 모델 겸 배우), 김민지(치어리더), 류정원·한기옥(이상 배우), 리미혜·우현정(이상 가수), 장유리(모델)가 참가한 가운데 플레이어팩토리에서 오후 2시부터 훈련이 시작됐다.

 

훈련을 지도한 이경필코치는 겨울철 훈련이라 부상을 방지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강조한 뒤 투구 시 1루에서 2루까지의 베이스러닝 등 세밀한 부분까지 가르쳤다. 이날 참가한 여자 연예인들 가운데 야구를 경험해 본 연예인은 없었다.

 

▲ SBO 여자연예인야구단 이경필코치가 가수 리미혜에게 타격을 지도하고 있다.(사진 제공 SBO)

 

SBO가 새롭게 도전하고 있는 여자연예인야구 리그는 매주 진행될 예정이다. 현재 개막일은 327일로 정해졌다.

 

국내 최초로 창단되는 여자연예인야구팀은 코로나19 방역 대책에 맞춰 매주 화요일 기술 및 체력 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참가를 원하는 여자 연예인들은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 3차 훈련은 9일 열린다.

[저작권자ⓒ 한스타미디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HEADLINE

PHOTO NEWS

많이 본 기사